이 기사내용을 인쇄합니다.기사목록으로 갑니다. 복지/건강 > 복지
장애인거주시설 종사자, 장애인 처방전 대리수령 가능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22-07-26 10:11:41
앞으로 장애인거주시설 종사자가 거동이 불편한 장애인을 대신해 처방전을 대리 수령할 수 있게 됐다.

보건복지부는 이 같은 내용의‘의료법 시행령 일부개정령안’이 26일 국무회의에서 의결됐다고 밝혔다.

이번 개정안을 통해 장애인 거주시설에서 근무하는 사람이 거동이 불편한 장애인을 대신해 처방전을 대리 수령할 수 있는 법적 근거가 마련됐다. 다만, 처방전 대리 수령 시 재직증명서를 제시해야 가능하다.

또한 의료법 제4조제3항에 따라 환자의 권리를 의료기관 내부에 게시하지 않은 경우 과태료 세부기준과 간호‧간병통합서비스 제공기관의 관리, 사업 모니터링 등 원활한 업무 시행을 위한 위탁규정 등이 마련됐다.

복지부 고형우 보건의료정책과장은 “지금까지 유권해석을 통해 이루어지던 장애인 거주시설 근무자의 처방전 대리 수령의 법적 근거를 명확히 한 것”이라고 설명하며, “거동이 불편한 장애인의 의료 접근성 개선에 도움이 되리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이슬기 기자 (lovelys@ablenews.co.kr)
 
뒤로화면을 상위로 이동 이 기사내용을 인쇄합니다. 기사목록으로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