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내용을 인쇄합니다.기사목록으로 갑니다. 전국넷 > 인천·경기
장애물 없는 ‘운중동 공영주차장’ 장애인 편의 점검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22-07-11 09:57:19
분당구 운중동 공영주차장 전경. ⓒ박종태
▲분당구 운중동 공영주차장 전경. ⓒ박종태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운중동 공영주차장이 지난 8일 한국교육녹색환경연구원으로부터 ‘장애물 없는 생활환경’(Barrier Free) 우수등급 본인증을 받았다.

운중동 공영주차장은 사업비 165억원을 들여 지하2층-지상4층, 5단 규모로 건립됐다. 장애인전용주차구역은 5면이 마련돼 있다. 오는 17일까지 무료 시범 운영 후 정식운영에 들어갈 예정이다.

9일 직접 방문에 장애인이 불편 없이 이용할 수 있을지, 장애인 편의 시설을 점검했다.

입구에 주출입문은 없으며, 휠체어를 사용하는 장애인 등을 위한 경사로가 설치됐다. 입구 벽면에 시각장애인 손끝으로 만져 건물 내부를 알 수 있는 점자판내판이 설치돼 있지 않았고, 앞바닥에 점자블록만 있다.

건물 내부 계단 양쪽에는 시각장애인이 손끝으로 만져 층수를 알 수 있는 점자표지판이 부착된 손잡이, 계단 입구 바닥에 점자블록이 양호하게 설치됐다.

5면의 장애인전용구차구역은 휠체어를 충분히 내릴 수 있는 공간이 마련돼 있고, 앞면 바닥에 휠체어 마크가 있는 등 양호하게 마련됐다.

남녀장애인화장실은 지상1층 남녀비장애인화장실 옆에 별도로 마련돼 있어 성별이 다른 활동보조인의 도움을 받을 수 있다. 출입문도 손이 불편하거나 휠체어를 사용하는 장애인이 이용하기 편한 터치식자동문이다.

남녀장애인화장실 내부는 대변기에 자동 물 내림 센서와 등받이가 설치됐다. 비상호출벨은 대변기에 앉았을 때 손이 닿는 곳에 위치해 있는 반면, 휴지걸이는 대변기에 앉았을 때 손이 닿기에는 위치가 조금 높았다. 세면대 양쪽 손잡이는 휠체어 접근을 용이하게 하는 상하가동식인데, 세면대 밑에 배관 구조물이 있어 휠체어 접근을 방해한다.

남녀장애인화장실 입구 벽면에는 시각장애인이 손끝으로 만져 성별을 알 수 있는 점자표지판, 앞바닥에 점자블록이 양호하게 설치됐다.

분당구 운중동 공영주차장 입구에 주출입문은 없으며, 휠체어를 사용하는 장애인 등을 위한 경사로가 설치됐다. 입구 벽면에 시각장애인 손끝으로 만져 건물 내부를 알 수 있는 점자판내판이 설치돼 있지 않았고, 앞바닥에 점자블록만 있다. ⓒ박종태
▲분당구 운중동 공영주차장 입구에 주출입문은 없으며, 휠체어를 사용하는 장애인 등을 위한 경사로가 설치됐다. 입구 벽면에 시각장애인 손끝으로 만져 건물 내부를 알 수 있는 점자판내판이 설치돼 있지 않았고, 앞바닥에 점자블록만 있다. ⓒ박종태
분당구 운중동 공영주차장 5면의 장애인전용구차구역은 휠체어를 충분히 내릴 수 있는 공간이 마련돼 있고, 앞면 바닥에 휠체어 마크가 있는 등 양호하게 마련됐다. ⓒ박종태
▲분당구 운중동 공영주차장 5면의 장애인전용구차구역은 휠체어를 충분히 내릴 수 있는 공간이 마련돼 있고, 앞면 바닥에 휠체어 마크가 있는 등 양호하게 마련됐다. ⓒ박종태
분당구 운중동 공영주차장 내부 계단 양쪽에는 시각장애인이 손끝으로 만져 층수를 알 수 있는 점자표지판이 부착된 손잡이, 계단 입구 바닥에 점자블록이 양호하게 설치됐다. ⓒ박종태
▲분당구 운중동 공영주차장 내부 계단 양쪽에는 시각장애인이 손끝으로 만져 층수를 알 수 있는 점자표지판이 부착된 손잡이, 계단 입구 바닥에 점자블록이 양호하게 설치됐다. ⓒ박종태
분당구 운중동 공영주차장 남녀장애인화장실은 지상1층 남녀비장애인화장실 옆에 별도로 마련돼 있어 성별이 다른 활동보조인의 도움을 받을 수 있다. 출입문도 손이 불편하거나 휠체어를 사용하는 장애인이 이용하기 편한 터치식자동문이다. ⓒ박종태
▲분당구 운중동 공영주차장 남녀장애인화장실은 지상1층 남녀비장애인화장실 옆에 별도로 마련돼 있어 성별이 다른 활동보조인의 도움을 받을 수 있다. 출입문도 손이 불편하거나 휠체어를 사용하는 장애인이 이용하기 편한 터치식자동문이다. ⓒ박종태
분당구 운중동 공영주차장 남녀장애인화장실 내부는 대변기에 자동 물 내림 센서와 등받이가 설치됐다. 비상호출벨은 대변기에 앉았을 때 손이 닿는 곳에 위치해 있는 반면, 휴지걸이는 대변기에 앉았을 때 손이 닿기에는 위치가 조금 높았다. ⓒ박종태
▲분당구 운중동 공영주차장 남녀장애인화장실 내부는 대변기에 자동 물 내림 센서와 등받이가 설치됐다. 비상호출벨은 대변기에 앉았을 때 손이 닿는 곳에 위치해 있는 반면, 휴지걸이는 대변기에 앉았을 때 손이 닿기에는 위치가 조금 높았다. ⓒ박종태
분당구 운중동 공영주차장 남녀장애인화장실 내부 세면대 양쪽 손잡이는 휠체어 접근을 용이하게 하는 상하가동식인데, 세면대 밑에 배관 구조물이 있어 휠체어 접근을 방해한다. ⓒ박종태
▲분당구 운중동 공영주차장 남녀장애인화장실 내부 세면대 양쪽 손잡이는 휠체어 접근을 용이하게 하는 상하가동식인데, 세면대 밑에 배관 구조물이 있어 휠체어 접근을 방해한다. ⓒ박종태
분당구 운중동 공영주차장 지상1층 남녀장애인화장실 입구 벽면에는 시각장애인이 손끝으로 만져 성별을 알 수 있는 점자표지판, 앞바닥에 점자블록이 양호하게 설치됐다. ⓒ박종태
▲분당구 운중동 공영주차장 지상1층 남녀장애인화장실 입구 벽면에는 시각장애인이 손끝으로 만져 성별을 알 수 있는 점자표지판, 앞바닥에 점자블록이 양호하게 설치됐다. ⓒ박종태
*박종태 기자는 에이블뉴스 객원기자로 일명 '장애인권익지킴이'로 알려져 있으며, 장애인 편의시설과 관련한 분야에서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습니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박종태 기자 (so0927@chol.com)
 
뒤로화면을 상위로 이동 이 기사내용을 인쇄합니다. 기사목록으로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