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각장애인을 위한 프린트하기

Copyright by Ablenews. All rights reserved.
에이블뉴스 로고
뉴스홈 > 정치/정책 > 정치
선서하는 현병철, 손가락질하는 인권단체 대표
국회 운영위원회, 인권위원장 인사청문회 풍경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2-07-16 21:24:04
국회운영위원회는 16일 오후 2시 2차 전체회의를 열고 현병철 국가인권위원회 위원장 후보자 인사청문회를 개최했다. 이날 인사청문회를 참관한 인권연대 장애와 여성 마실 김광이 활동가(사진 왼쪽)는 지난해 12월 인권위 점거 당시 장애인권 참해가 있었다고 현 후보자를 비판했다. 한편 현 후보자(사진 오른쪽)는 안서청문회에 앞서 사실만을 이야기할 것을 선서했다. ⓒ에이블뉴스
▲국회운영위원회는 16일 오후 2시 2차 전체회의를 열고 현병철 국가인권위원회 위원장 후보자 인사청문회를 개최했다. 이날 인사청문회를 참관한 인권연대 장애와 여성 마실 김광이 활동가(사진 왼쪽)는 지난해 12월 인권위 점거 당시 장애인권 참해가 있었다고 현 후보자를 비판했다. 한편 현 후보자(사진 오른쪽)는 안서청문회에 앞서 사실만을 이야기할 것을 선서했다. ⓒ에이블뉴스
국가 운영위원회는 지난 16일 현병철 국가인권위원회 위원장 후보자 인사청문회를 열었다.

이번 인사청문회는 인권위원장 후보자로 연임 내정된 현 후보자에 대한 자질을 심사하기 위한 자리로 지난 2월 인사 청문 대상에 인권위원장을 포함하도록 국회법이 개정되면서 처음 실시됐다.

이날 자리에서는 현 후보자에 대한 논문표절, 아들 병역비리, 인권위 위원장 시절 업무추진비 부당사용 등 다수의 의혹들이 봇물처럼 쏟아졌다.

또한 2010년 12월 장애인들이 인권위 점거 당시 엘리베이터를 중단시켜 휠체어장애인의 이동권을 저해하고 장애인화장실을 사용할 수 없도록 하는 등 장애인 인권을 침해했다는 주장까지 더해지면서 인권위 수장이 될 자격이 있는지 의문이 제기됐다.

이에 대해 현 후보자는 사실과 다르다고 일축했지만 참관 중이던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 박경석 상임대표, 인권연대 장애와 여성 마실 김광이 활동가 등 인권단체 대표들이 ‘거짓말로 인사청문회에 임하고 있다’고 질타했다.

용산참가 유가족들도 청문회장에 자리해 지켜보며 현 후보자에 대해 ‘뻔뻔하게 연임을 더하려 한다’는 등의 목소리를 높였고, 고 이성수씨 부인 권명숙씨는 증인으로 나서 “이 자리에서 사퇴하는 모습을 보고 싶다”고 강력히 요구했다.

국회운영위원회 이한구 위원장(새누리당 원내대표) 모습. ⓒ에이블뉴스
▲국회운영위원회 이한구 위원장(새누리당 원내대표) 모습. ⓒ에이블뉴스
민주통합당 서영교 의원이 청문회에 앞서 청문회 자료를 점검하고 있다. ⓒ에이블뉴스
▲민주통합당 서영교 의원이 청문회에 앞서 청문회 자료를 점검하고 있다. ⓒ에이블뉴스
현병철 국가인권위원회 위원장 후보자 인사청문회 전경. 이번 인사청문회에는 인권시민사회단체 관계자들도 참석했다. ⓒ에이블뉴스
▲현병철 국가인권위원회 위원장 후보자 인사청문회 전경. 이번 인사청문회에는 인권시민사회단체 관계자들도 참석했다. ⓒ에이블뉴스
민주통합당 서영교 의원은 현 후보자가 국가인권위원장 시절 업무추진비를 부당사용 했다고 지적했다. ⓒ에이블뉴스
▲민주통합당 서영교 의원은 현 후보자가 국가인권위원장 시절 업무추진비를 부당사용 했다고 지적했다. ⓒ에이블뉴스
인사청문회에 임하고 있는 현병철 후보자 모습. 이날 인사청문회에서는 논문표절, 아들 병역 비리, 장애인권 침해 의혹들이 집중 제기됐다. ⓒ에이블뉴스
▲인사청문회에 임하고 있는 현병철 후보자 모습. 이날 인사청문회에서는 논문표절, 아들 병역 비리, 장애인권 침해 의혹들이 집중 제기됐다. ⓒ에이블뉴스
인사청문회에는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 박경석 상임대표, 인권연대 장애와 여성 마실 김광이 활동가 등이 참관, 지난해 장애인들이 인권위 점거 당시 현 위원장이 엘리베이터와 난방전기 등을 끊는 등 장애인 인권을 침해했다고 비판했다. ⓒ에이블뉴스
▲인사청문회에는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 박경석 상임대표, 인권연대 장애와 여성 마실 김광이 활동가 등이 참관, 지난해 장애인들이 인권위 점거 당시 현 위원장이 엘리베이터와 난방전기 등을 끊는 등 장애인 인권을 침해했다고 비판했다. ⓒ에이블뉴스
장애인권 침해 의혹을 제기한 민주통합당 장하나 의원이 민주통합당 윤관석 의원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에이블뉴스
▲장애인권 침해 의혹을 제기한 민주통합당 장하나 의원이 민주통합당 윤관석 의원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에이블뉴스
인사청문회 증인으로 출석한 장향숙 전 인권위원회 상임위원은 ‘자신이 인권위에 몸담았던 시절 인권위에 인권은 없었다’고 평가했다. ⓒ에이블뉴스
▲인사청문회 증인으로 출석한 장향숙 전 인권위원회 상임위원은 ‘자신이 인권위에 몸담았던 시절 인권위에 인권은 없었다’고 평가했다. ⓒ에이블뉴스
이날 인사청문회에는 용산참사 고 이성수씨 부인인 권명숙씨가 참고인으로 출석하기도 했다. ⓒ에이블뉴스
▲이날 인사청문회에는 용산참사 고 이성수씨 부인인 권명숙씨가 참고인으로 출석하기도 했다. ⓒ에이블뉴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에이블뉴스 (ablenews@ablenews.co.kr)

배너: 에이블서포터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