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각장애인을 위한 프린트하기

Copyright by Ablenews. All rights reserved.
에이블뉴스 로고
뉴스홈 > 노동/경제 > 노동
병무청장 장애인차별 발언에 장애인단체 반발
"절은 층의 표로 출마하려는 속셈…나라 걱정된다"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09-10-28 16:05:57
군가산점제와 관련한 박종달 병무청장의 장애인차별 발언을 두고, 장애인단체들도 강하게 반발하고 나섰다.

한국장애인단체총연합회(상임대표 채종걸, 이하 장총련)는 28일 오후 ‘박종달 병무청장 같은 생각이 나라를 망친다’라는 제하의 성명을 내어 “군에 가지 아니하니 몇 년을 버는 것 아니냐는 말은 뒤집으면 군에 가니 몇 년 썩는 것 아니냐는 말”이라며 “구이 헤이해지거나 젊은 층이 병무청장과 같이 몇 년 손해라는 생각을 한다면 그 손해를 보지 않으려고 기피하는 것도 당연하다는 편드는 심정이 되기도 한다”고 비꼬았다.

장총련은 “투철한 국가관과 젊은 패기로 사기를 진작해야할 병무청장이 안 가면 버는 것이라는 식의 생각을 하고 있으니 군기나 국방의 의무에 문제가 생기는 것이 아닌가 겁이 난다”고 밝혔다.

장총련은 “군의 지지를 받거나 젊은 층의 표로 출마하려는 속셈인지는 모르나 총책임자가 그러한 망언을 하는 것을 보면 심히 국정이 걱정된다”고 비판했다.

-전 국민이 즐겨보는 장애인 & 복지 뉴스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저작권자 ⓒ 에이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소장섭 기자 (sojjang@ablenews.co.kr)

배너: 에이블서포터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