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홈 > 문화/체육 > 체육 기사 인쇄기사 이메일 보내기기사목록 기사오류신고
이기사를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RSS 단축URLhttp://abnews.kr/mm6

알아두면 쏠쏠한 장애인을 위한 문화이벤트

각종 장애인관련 소식지에 사연 보내면 상품권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08-09-05 18:31:20
월간 디딤돌에서는 나사렛대 청각장애인 세 친구들과 프랑스 미술전을 보러 갔다.(왼쪽) 월간 장애인과 일터에서 행운을 잡은 대구 청년들은 비보잉 춤꾼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디딤돌, 장애인과 일터 에이블포토로 보기 월간 디딤돌에서는 나사렛대 청각장애인 세 친구들과 프랑스 미술전을 보러 갔다.(왼쪽) 월간 장애인과 일터에서 행운을 잡은 대구 청년들은 비보잉 춤꾼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디딤돌, 장애인과 일터
선선한 바람이 불어 나들이하기 좋은 때가 왔다. 가을볕에 알곡이 여물어가는 이맘때는 문화생활과는 담을 쌓고 지낸 사람이라 해도 왠지 전시, 공연 정보를 기웃거리게 된다.

문제는 만만찮은 관람비인데 극장비가 7천원 선이고, 좀 유명세를 탔다 싶은 연극이나 미술전시는 만원을 훌쩍 넘는다. 주머니 가벼운 이들에게는 하루 밥값이 훌쩍 넘어가는 비용. 굶어가며 지적 만족을 얻자니 생각만 해도 뱃속이 헛헛해진다.

이럴 때 불러내 근사한 하루를 선물해 주는 친구가 있다면 콧노래가 절로 나올 일. 100원 한 푼을 아껴 쓰는 우리 장애인들이 알아두면 알찬 이벤트를 모아보았다.

한국장애인개발원에서 발간하는 월간지 ‘디딤돌’과 한국장애인고용촉진공단에서 발행하는 월간지 ‘장애인과 일터’는 매월 비슷한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독자 사연을 받아 문화관람 행사를 진행하는 것. 엽서나 이메일을 보내 선정되면 문화관람의 기회가 주어진다.

8월호 ‘디딤돌’에서는 나사렛대학교 유니버설학과 세 친구가 행운을 잡았다. 찾아간 곳은 소마미술관에서 열린 ‘프랑스 디자인의 오늘’이라는 전시전. 관심 분야인 미술작품을 바라보며 이들은 2년간 같은 학과에서 공부하며 수화로 구화로 서로 소통해 온 청각장애 대학생들의 생활을 들려주었다.

▶‘디딤돌’ 홈페이지 www.koddi.or.kr,, 이메일 csj@koddi.or.kr

‘장애인과 일터’ 8월호에는 전동휠체어를 타는 동생에게 여름방학 선물 겸해서 띄운 엽서가 당첨됐다. 비보잉 공연 ‘브레이크 아웃’을 보기 위해 형제는 대구에서 올라왔다. 한달에 서너 번은 서울나들이를 하는 동생이지만 형이랑 함께 KTX기차를 타본 건 처음이었다고.

▶'장애인과 일터’ 홈페이지 www.koddi.or.kr, 이메일 csj@koddi.or.kr

문화상품권을 얻을 수 있는 이벤트도 있다. ‘장애인과 일터’ 독자 참여마당에 글이나 시, 사진, 그림을 보내면 선정된 사람에게 문화상품권을 준다. 교통장애인협회에서 펴내는 월간지 ‘교통 평화’에서는 교통사고와 관련된 체험수기를 모집한다. 응모기간은 매월 22일까지. 매달 한 명의 당선자에겐 5만원 문화상품권이 지급된다.

▶'교통 평화’ 홈페이지 www.gyotong.orgrg, 이메일 gyotong@gyotong.org

저소득 장애인으로 제한돼 있기는 하지만 알아두면 쏠쏠한 ‘문화바우처 제도’도 있다. ‘신나는 예술여행’ 홈페이지에서 정회원 신청을 해두면 5,000포인트를 한도 안에서 한 달에 한 건 정도의 공연, 전시, 영화관람이 가능하다. 신청방법도 꽤 까다롭고, 보고 싶었던 공연을 보는 것이 아니라 홈페이지에 올라와 있는 일부 공연에 제한된다는 점은 감안해 둬야 한다.

▶'신나는 예술여행’. 홈페이지 artstour.or.kr

*예다나 기자는 ‘장애 경력 18년’을 자랑하는 에이블뉴스 객원기자입니다.

[응원합시다]베이징장애인올림픽 선수단에게 기운 팍팍!

예다나 기자 (hj2kim@hanmail.net)

예다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네이버에서 에이블뉴스를 쉽게 만나보세요! >
<내손안의 에이블뉴스~ 언제 어디서나 빠른 장애인계 소식~>
에이블뉴스 페이스북 게시판. 소식,행사,뉴스,일상 기타등등 마음껏 올리세요.
[저작권자 ⓒ 에이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구독료 1,000원도 큰 힘이 됩니다. 자발적 구독료 내기배너: 에이블서포터즈
이기사를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 RSS
화면을 상위로 이동 기사내용 인쇄기사 이메일 보내기기사목록 기사오류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