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홈 > 복지/건강 > 복지 기사 인쇄기사 이메일 보내기기사목록 기사오류신고
이기사를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RSS 단축URLhttp://abnews.kr/vJ9

"이범재씨의 조속한 석방 촉구한다"

대책위, 기자회견 갖고 구속 부당 강조

가족대표, 법 집행 위엄 있는 실현 바래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03-03-05 10:57:18
이범재(우 첫번째)씨가 대통령직 인수위원회 사회문화여성분과 행정관으로 일했던 모습. 에이블포토로 보기 이범재(우 첫번째)씨가 대통령직 인수위원회 사회문화여성분과 행정관으로 일했던 모습.
'이범재석방대책위원회'는 5일 오전10시 여의도 보이스카우트 건물 8층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대통령직 인수위원회 사회문화여성분과 행정관으로 일했던 이범재(41·지체2급)씨의 조속한 석방을 촉구했다.

이 자리에서 대책위원회는 지난달 28일 도피와 증거인멸의 우려가 없는 중증장애인 이씨를 구속 수감한 것은 부당한 처사라고 강조했다. 또한 일부언론의 기소중지 중인 사실을 인지하고 인수위에 근무한 의혹을 제기한 것은 사실과 다르다라고 설명했다.

특히 대책위는 이씨가 지난 96년 이후 주민등록·여권갱신 세금신고 해외방문, 일반기업체 전무이사, 사회복지 법인 이사로 재직하는 등 정상적인 사회 생활을 하면서 아무런 신원상의 문제가 없어 기소중지 자임을 몰랐다고 주장했다. 여기에 검찰이 자진출두해 수주일 동안 조사를 마친 상태에서 도주 및 증거인멸의 우려를 들어 일선 수사기관의 불구속 의견을 뒤집어 구속한 것은 부당한 일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가족대표 형 이정재 씨는 석방 청원 낭독을 통해 "법이 사회상의 반영이고 그 집행 역시 사회 통념에 따라야 된다고 믿는다"면서 "동생에 대한 법 집행이 당국의 상황논리보다는 따뜻하고 위엄 있게 실현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권중훈 기자 (gwon@ablenews.co.kr)

권중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네이버에서 에이블뉴스를 쉽게 만나보세요! >
<내손안의 에이블뉴스~ 언제 어디서나 빠른 장애인계 소식~>
에이블뉴스 페이스북 게시판. 소식,행사,뉴스,일상 기타등등 마음껏 올리세요.
[저작권자 ⓒ 에이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구독료 1,000원도 큰 힘이 됩니다. 자발적 구독료 내기배너: 에이블서포터즈
이기사를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 RSS
화면을 상위로 이동 기사내용 인쇄기사 이메일 보내기기사목록 기사오류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