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강론(2021.07.29) - 부산교구 김해이주노동사목 김진수 요셉 신부님
카테고리 : 영적 꿀샘  | 조회수 : 322021-07-29 오전 9:26:00

오늘의 강론(2021.07.29) - 부산교구 김해이주노동사목 김진수 요셉 신부님

(클릭):https://www.youtube.com/watch?v=UhMLgBPkc_0

 

 

 

 

 

 

 

? 요한이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11,19-27
그때에 많은 유다인이 마르타와 마리아를
그 오빠 일 때문에 위로하러 와 있었다.
마르타는 예수님께서 오신다는 말을 듣고 그분을 맞으러 나가고,
마리아는 그냥 집에 앉아 있었다.
마르타가 예수님께 말하였다.
“주님, 주님께서 여기에 계셨더라면 제 오빠가 죽지 않았을 것입니다.
그러나 하느님께서는 주님께서 청하시는 것은
무엇이나 들어주신다는 것을 저는 지금도 알고 있습니다.”
예수님께서 마르타에게,
“네 오빠는 다시 살아날 것이다.” 하시니,
마르타가 “마지막 날 부활 때에
오빠도 다시 살아나리라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하였다.
그러자 예수님께서 그에게 이르셨다.
“나는 부활이요 생명이다. 나를 믿는 사람은 죽더라도 살고,
또 살아서 나를 믿는 모든 사람은 영원히 죽지 않을 것이다.
너는 이것을 믿느냐?”
마르타가 대답하였다.
“예, 주님! 저는 주님께서 이 세상에 오시기로 되어 있는 메시아시며
하느님의 아드님이심을 믿습니다.”

 
태그 김진수 요셉 신부님 부산가톨릭평화방송 부산교구 김해이주노동사목 오늘의 강론(2021.07.29)
댓글내용 
겸손기도 마진우 신부님|한 차원 더 높은 사랑
2021년 7월 29일 목요일 성녀 마르타와 성녀 마리아와 성 라자로 기념일ㅣ김시몬 시몬 신부님 집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