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강론(2021.07.24) - 부산교구 학교법인 성모학원 성모여자고등학교 교목 정지윤 그레고리오 신부님
카테고리 : 영적 꿀샘  | 조회수 : 502021-07-24 오전 9:40:00

오늘의 강론(2021.07.24) - 부산교구 학교법인 성모학원 성모여자고등학교 교목 정지윤 그레고리오 신부님
(클릭):https://www.youtube.com/watch?v=VX95vwllKZ8

 

 

 

 

 

 

 

 

? 마태오가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13,24-30
그때에 예수님께서 비유를 들어 군중에게 말씀하셨다.
“하늘 나라는 자기 밭에 좋은 씨를 뿌리는 사람에 비길 수 있다.
사람들이 자는 동안에 그의 원수가 와서
밀 가운데에 가라지를 덧뿌리고 갔다.
줄기가 나서 열매를 맺을 때에 가라지들도 드러났다.
그래서 종들이 집주인에게 가서,
‘주인님, 밭에 좋은 씨를 뿌리지 않았습니까?
그런데 가라지는 어디서 생겼습니까?’ 하고 묻자,
‘원수가 그렇게 하였구나.’ 하고 집주인이 말하였다.
종들이 ‘그러면 저희가 가서 그것들을 거두어 낼까요?’ 하고 묻자,
그는 이렇게 일렀다.
‘아니다. 너희가 가라지들을 거두어 내다가
밀까지 함께 뽑을지도 모른다.
수확 때까지 둘 다 함께 자라도록 내버려 두어라.
수확 때에 내가 일꾼들에게,
먼저 가라지를 거두어서 단으로 묶어 태워 버리고
밀은 내 곳간으로 모아들이라고 하겠다.’”

 
태그 부산가톨릭평화방송 부산교구 학교법인 성모학원 성모여자고등학교 교목 오늘의 강론(2021.07.24) 정지윤 그레고리오 신부님
댓글내용 
겸손기도 마진우 신부님|수확 때까지 둘 다 함께 자라도록 내버려 두어라
2021년 7월 24일 연중 제16주간 토요일 매일미사ㅣ신지철 바오로 신부님 집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