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www.ablenews.co.kr/Blog/minhowkd13
프로필 이미지
minhowkd13's Blog
저의 글들을 읽고 웃음이 났으면 좋겠습니다
달력
 << 2021/4 >>
28 29 30 3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1
방문한 사람들
오늘방문자 : 245
전체방문자 : 524318
RSS 2.0
전북 장차연이 10가지 장애인복지 정책 요구안 제시했다.
카테고리 : 함께웃은 세상 | 조회수 : 132021-04-16 오후 6:47:00

전북 장차연이 10가지 장애인복지 정책 요구안 제시했다.

 

강민호-

 

전북장애인차별철폐연대는 4.204일 앞둔 416일 오전 1130분에 전북도 도청에서, 기자회견을 열러 10가지 장애인복지 정책 요구안을 전북도에 제시했다.

 

이번 전북장차연이 전북도에 제시한 10가지 장애인복지 정책 요구안을 한마디로 표현하면, 15만 명에 달아하는 전북장애인 도민들이 사람답게 생활 할 수 있는 최소한의 생활환경을 조성해 달라는 것이다. 10가지 장애인복지 정책 요구안을 크게 세 가지 파트 별로 나눌 수 있다.

 

좀처럼 개선되지 않고 있는 장애인들의 이동권문제와 장애인 편의시설들의 문제를 개선해 줄 것을 요구했다. 30,40년 전에 머물고 있는 전북장애인인권문제의 해결과 장애인들이 지역 사회에 나와서 자립생활 하는데 필요한 복지 서비스들을 확충해 달라는 장애인복지 정책 요구들이다.

 

최근 전국 코로나19의 상황이 약화되는 것처럼 전북의 코로나19 상황도 약화되고 이다. 이런 상황에서 방역전문가들로 장애인들이 많이 이용하는 사회시설들의 소독을 강화하는 것은 마땅히 해야 하는 장애인복지 정책이다. 특히나 20세기 말부터 새롭게 발생하는 삭스와 매르스와 같은 신종 감염 병들이 앞으로도 얼마든지 발생 할 수 있다. 그때를 대비 할 수 있는 선제적 장애인복지 정책이 될 수 있다. 이외에도 발달장애인들에 대한 활동보조 지역 추가시간을 120시간으로 확대, 장애인들의 지역에 정착 하는 것을 집중적으로 지원하는 장애인 전환 서비스 지원센터 설지, 최중증장애인들에게 권리형 일자리 제공과 전북도에서 하는 모든 정책 브리핑을 할 때 수어통역을 의무적으로 제공과, 10년 동안 동결되고 있는 장애인자립생활지원센터의 IL사업비 2억 원으로 인상하는 것들이 장애인 자립생활 하는데, 필요한 복지 서비스의 확충 정책 파트 요구안에 표함 되어 있다.

 

1년 넘게 무주하은의 집 장애인인권 침해사건의 진실 규명을 위한 민관합동 전수조사가 시실하지 못하는 것과 같이 전북의 장애인인권을 한마디로 엉망이다. 특히나 전북의 장애인권인옹호기관들은 전북에서 발생한 장애인인권 침해사건들의 엉뚱한 조사결과를 잇따라 발표했다. 이에 따라 전북 장차연은 무주하은의 집 장애인인권 침해사건에 대한 민관합동 전수조사 전격 실시와 전북장애인권인옹호기관들의 공공성 강화를 요구했다. 그리고 과거 장애인 성폭행이 발생했던 전주자림원에 장애인인권 박물관 건립도 요구했다.

 

또한 전북 전 시군의 저상버스 운행과 무주, 장수와 같은 7개 시군에 장애인콜택시의 야간 운행 실시한 것을 요구 하였다. 전북 14개 시군의 장애인콜택시의 증차도 요구 하였다. 전북의 공공기관들의 장애인 편의시설들과 인도들을 전수조사해서 장애인들이 편하게 이동 할 수 있고, 생활하기 편안 전북도를 조성해 달라고 하는 내용이 전북 장차연이 제시한 10가지 장애인복지 정책 요구안에 담겨져 있다.

 

이날에 전북 장차연의 기자회견문에서 말했던 것처럼 15만 명의 장애인도민들이 사람답게 살 수 있는 생활환경을 조성 하는데, 필수적인 장애인복지 정책들이다. 이에 대한 전북도의 극정적인 태도를 기대한다.

Copyright by Able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