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각장애인을 위한 프린트하기

Copyright by Ablenews. All rights reserved.
에이블뉴스 로고
뉴스홈 > 정치/정책 > 정치
21대 장애인 국회의원, 시작부터 ‘회초리’
장애계 상견례…“취업·가족 활동지원 허용 고민해야”
“맞춤형 정책”, “징검다리 역할”, “소통” 제각각 포부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20-05-26 13:13:15
(왼쪽부터) 미래한국당 김예지, 이종성 당선인, 한국장애인단체총연합회 김락환 상임대표, 미래한국당 지성호, 더불어민주당 최혜영 당선인.ⓒ에이블뉴스
▲(왼쪽부터) 미래한국당 김예지, 이종성 당선인, 한국장애인단체총연합회 김락환 상임대표, 미래한국당 지성호, 더불어민주당 최혜영 당선인.ⓒ에이블뉴스
“21대에 당사자 분들이 국회에 많이 가셨습니다. 당사자들과 복지에 어떤 문제점이 있는지 함께 고민하면서 풀어갔으면 합니다.”

한국장애인단체총연합회(장총련) 김락환 상임대표가 26일 여의도 글래드호텔에서 열린 ‘제21대 장애인당사자 국회의원 당선자들과 함께하는 소통과 연대를 위한 장애정책 컨퍼런스’에서 21대 장애인당사자 및 가족, 복지분야 당선자들을 향해 임기 시작 전부터 회초리를 들었다.

함께한 의원은 미래한국당 김예지, 서정숙, 이종성, 지성호, 정의당 장혜영, 더불어민주당 최혜영 당선인 등 총 6명으로, 다양한 장애계 관련자들이 비례대표 국회의원으로 선출되어 장애정책 추진에 보다 힘이 실릴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김 상임대표는 “기초생활수급자로서 최소한의 생활을 지원해주는 것은 좋은데 오히려 취업을 가로막아 영원히 방 안에 있는 현실”, “국가에서 보조금으로 월급을 주면 장애인고용장려금을 주지 않겠다고 입법예고를 해놨다”, “당사자에게 선택권을 줘서 가족이 활동지원을 할 수 있도록” 등의 장애계 현안정책을 거침없이 쏟아내며, “장애인들이 무엇을 원하고, 복지는 어떻게 가야하는지 고민해봤으면 좋겠다”며 숙제를 던져줬다.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미래한국당 김예지, 서정숙, 이종성,  더불어민주당 최혜영, 정의당 장혜영, 미래한국당 지성호 당선인.ⓒ에이블뉴스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미래한국당 김예지, 서정숙, 이종성, 더불어민주당 최혜영, 정의당 장혜영, 미래한국당 지성호 당선인.ⓒ에이블뉴스
이 같은 목소리에 이날 함께한 당선자들 또한 장애계와의 “소통”을 강조하며, 저마다의 포부를 밝혔다.

미래한국당 김예지 당선인은 “소중한 표를 받아서 들어간 만큼 당사자들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고, 현장에서 무엇을 원하시는지 소통하는 것부터 먼저하겠다”면서 “같은 장애유형이라도 필요한 욕구가 다르다. 맞춤형 정책을 생각할 수 있는 일꾼이 되도록 열심히 뛰어다니겠다”고 밝혔다.

미래한국당 서정숙 당선인은 "김락환 상임대표 님의 말씀을 꼼꼼히 메모했다. 6명의 의원들은 장애계 현실을 너무나 잘 알고 있다. '우리의 일이다'라고 생각하고 모든 정책에 현실을 반영해서 다양하게 소통하면서 정책 반영하겠다"고 말했다.

미래한국당 이종성 당선인은 “김락환 상임대표님께서 첫날부터 많은 숙제를 내주셨다. 하나하나 잘 챙기고 경청해서 현장 목소리를 정책에 오롯이 반영시키도록 노력하겠다”면서 “단체들 또한 각 회원들의 목소리를 하나로 모아주시는데 노력해달라”고 말했다.

미래한국당 지성호 당선인은 “김락환 상임대표님께서 말씀하신 것 중 중증장애인 가족 분들이 그분을 가장 잘 아니까, 그분들이 직접 활동지원을 할 수 있는 제도 마련이 중요한 것 같다”면서 “말로하는 의원이 아닌, 보좌진들과 협회와 긴밀히 소통해 정책을 만들어나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더불어민주당 최혜영 당선인 또한 “여러분들을 대변할 수 있는 것이 바로 좋은 정책과 법안이다. 그것을 연결하는 것이 제 역할”이라면서 “징검다리 역할으로서 일하는 국회 열심히 만들도록 할 것”이라고 소통을 힘주어 말했다.

정의당 장혜영 당선인은 “최근 대구지역의 단체와 미팅을 했는데, 코로나19 발병 이후 지역 장애인당사자들이 차별을 겪음으로서 긴장하고 있다. 또다시 겪지 말라는 방지책이 없어 너무 큰 불안함을 느끼고 있다”면서 “함께 살아가는 시민의 한 사람으로서, 지역사회에서 인간다운 삶을 살 수 있도록 함께하겠다”고 강조했다.

26일 여의도 글래드호텔에서 열린 ‘제21대 장애인당사자 국회의원 당선자들과 함께하는 소통과 연대를 위한 장애정책 컨퍼런스’ 모습.ⓒ에이블뉴스
▲26일 여의도 글래드호텔에서 열린 ‘제21대 장애인당사자 국회의원 당선자들과 함께하는 소통과 연대를 위한 장애정책 컨퍼런스’ 모습.ⓒ에이블뉴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이슬기 기자 (lovelys@ablenews.co.kr)

배너: 에이블서포터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