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각장애인을 위한 프린트하기

Copyright by Ablenews. All rights reserved.
에이블뉴스 로고
뉴스홈 > 전국넷 > 대전·충청
충북교육청, '생존수영실기교육' 특수학교까지 확대 운영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9-02-21 10:21:51
충청북도교육청이 ‘2019학년도 초등 생존수영실기 진흥 계획’을 통해 올해 특수학교에 생존수영실기교육을 확대한다고 21일 밝혔다.

도교육청에 따르면, 지난해는 초등학교 3학년부터 6학년까지 생존수영실기교육을 운영했으며 올해부터 특수학교와 초등학교 2학년부터 6학년까지 확대할 방침이다.

학생들은 전문 강사의 교육을 통해, ‘엎드려 떠있기’, ‘누워 떠있기’, ‘주변사물을 활용한 구조법’ 등 수중에서의 위기 상황별 생존 수영법을 중점적으로 배우게 된다.

교육 전에는 참여하는 학생들의 건강상태 파악, 충분한 준비 운동, 수영장 이용 수칙 준수 등 안전사항도 살펴 안전사고 예방에도 철저히 한다는 계획이다.

시설 확보를 위해 지자체와의 협업체계를 구축하여 지역 수영시설 우선 사용 할 수 있도록 하며, 수영시설이 부족한 지역에 이동식 수영장을 확대 운영하기로 했다.

교육이 끝난 후에는 학생, 학부모에게 만족도 조사를 실시해 추진 사항에 대해 점검하고, 프로그램을 개선할 수 있도록 했다.

생존수영실기 지도 역량을 높이기 위한 교원대상 연수도 추진한다. 도교육청은 생존수영실기교육을 위해 예산 35억을 확보하고 3월부터 교육이 정상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학교에 지원할 계획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생존수영실기교육으로 학생들이 물에 대한 적응력을 높이고 비상 시 자기 생명을 보호할 수 있는 실질적인 교육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이슬기 기자 (lovelys@ablenews.co.kr)

배너: 에이블서포터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