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각장애인을 위한 프린트하기

Copyright by Ablenews. All rights reserved.
에이블뉴스 로고
뉴스홈 > 전국넷 > 부산·경상
‘부산 장애인 탈시설 자립지원 5개년 계획’ 추진 선포
거주시설 장애인 300명 자립 목표…총 64억4200만원 투입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9-12-04 14:01:06
부산시(시장 오거돈)가 지역사회에서 자립을 희망하는 거주시설 장애인과 재가 중증 장애인을 위한 본격적인 ‘탈시설’ 지원에 나선다.

시는 4일 오전 10시 30분 시청 1층 로비에서 오거돈 부산시장을 비롯한 탈시설 장애인, 유관기관 관계자, 시민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장애인 탈시설 자립지원 5개년 계획 선포식’을 열었다.

‘장애인 탈시설 자립지원 5개년 계획’은 탈시설 장애인 등의 자립 지원을 위한 자문과 의견 수렴을 거쳐 마련됐다. 목표는 거주시설 장애인 300명 탈시설 자립 지원으로 총 64억4200만원이 투입된다.

또한 장애인 탈시설 자립기반 구축, 탈시설 장애인 주거지원 마련, 재가 장애인 지역사회 서비스 강화 등 3단계로 진행된다.

먼저 오는 2021년까지 장애인 자립전환 지원센터의 기능과 역할을 강화해 탈시설 정책의 컨트롤타워 역할을 맡긴다. 또한 거주시설 장애인 전체를 대상으로 전수조사를 통해 자립 의사와 능력이 있는 장애인 300명에 대해 5년 동안 단계적으로 탈시설을 진행하며 자립역량을 키우고, 자립기반도 조성한다. 이를 위한 자립형 체험홈도 매년 10개소, 총 50개소로 확충한다.

2022년부터 2023년까지는 탈시설 장애인의 주거 지원 대책을 마련한다. 기존 대규모 거주시설이 소규모 시설로 변환하고, 주거매니저 지원서비스를 동반한 주거모형도 개발을 시작한다.

2024년부터는 재가 중증 장애인들을 대상으로 지역사회 서비스도 강화한다. 시는 이들이 지역사회에서 함께 살아갈 수 있도록 맞춤형 자립지원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이날 선포식은 발달장애인 7명으로 구성된 ‘우당탕’의 난타 공연과 장애인과 비장애인 20명으로 구성된 ‘더 날개’의 오케스트라 공연을 시작으로 개회식, 탈시설 장애인 자립생활 영상상영 및 사례발표, 추진경과 보고, 장애인 탈시설 자립지원 5개년 계획 선포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오거돈 부산시장은 “그동안 중증 장애인복지는 대규모 복지시설을 중심으로 이루어져 장애인과 비장애인을 격리하는 벽이 되기도 했으나 이제는 그 벽을 조심스럽게 허물어야 할 때”라며 “민선7기 부산시는 ‘장애인 탈시설과 자립지원’을 장애인 복지정책의 새로운 패러다임으로 제시한다. 5개년에 걸쳐 장애인 탈시설화를 단계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어 “장애인과 비장애인을 분리하는 시설 위주의 정책에서 벗어나 어울려 살면서 차이가 차별이 되지 않는 행복공동체가 될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들께서 마음을 모아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권중훈 기자 (gwon@ablenews.co.kr)

배너: 에이블서포터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