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각장애인을 위한 프린트하기

Copyright by Ablenews. All rights reserved.
에이블뉴스 로고
뉴스홈 > 문화/체육 > 체육
‘정선 세계장애인알파인스키 월드컵파이널’ 개최
오는 12일부터 17일까지…23개국 230여명 선수 참가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7-03-10 09:54:08
‘정선 세계장애인알파인스키 월드컵 파이널’ 홍보포스터. ⓒ2018평창동계올림픽 및 동계패럴림픽 조직위원회
▲‘정선 세계장애인알파인스키 월드컵 파이널’ 홍보포스터. ⓒ2018평창동계올림픽 및 동계패럴림픽 조직위원회
세계 최고 수준의 장애인 스키 선수들이 평창 패럴림픽대회 코스에서 스피드 경쟁에 나선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조직위원회(위원장 이희범)는 오는 12일부터 18일까지 강원도 정선 알파인 경기장에서 ‘2017 정선 세계장애인알파인스키 월드컵 파이널’를 개최한다.

대회는 우리나라를 비롯한 23개국 2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활강과 회전, 대회전, 슈퍼대회전, 슈퍼복합 5개 세부종목으로 치러진다.

여자 입식부문의 경우 현재 모든 종목 랭킹 1위를 지키고 있는 마리 보셰(프랑스), 여자 좌식 회전과 대회전 랭킹 1위인 안나 샤펠후버(독일), 남자 활강 시각장애 부문 1위 맥 마코우(캐나다), 2017 패럴림픽 알파인스키 세계선수권대회 남자 입식 슈퍼복합 우승자인 미첼 굴리(호주) 등이 정선 슬로프를 질주할 예정이다.

한국은 양재림(여·시각장애)과 쌍둥이 시각스키 자매 최사라·최길라, 황민규(남·시각장애), 유인식(남·입식) 선수 등이 출전한다.

특히, 양재림 선수는 현재 전체 세부종목 중 시각장애 부문에서 상위 랭킹을 유지하고 있고, 지난 1월 슬로베니아에서 개최된 월드컵에서 회전 은메달, 대회전 동메달을 획득하는 등 내년 평창 동계패럴림픽에서 메달 레이스가 기대되고 있다.

2018평창동계올림픽 및 동계패럴림픽 조직위원회 이희범 위원장은 “지난해 11월 빅에어 종목을 시작으로 16/17시즌 테스트이벤트의 긴 여정이 어느덧 막바지에 이르렀다. 마지막 테스트이벤트까지 최선을 다해 1년 뒤 평창에서 세계 최고의 무대를 만드는 초석으로 삼겠다”라고 말했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최석범 기자 (csb211@ablenews.co.kr)

배너: 에이블서포터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