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각장애인을 위한 프린트하기

Copyright by Ablenews. All rights reserved.
에이블뉴스 로고
뉴스홈 > 통합교육 > 통합교육
‘코로나19’ 장애대학생 온라인 강의 차별
재활협회 실태조사, 감각장애인 9.5% 참여 못해
보조인력 확보, 강의자료 사전제공 등 개선돼야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20-07-20 13:32:46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 강의를 받았던 감각장애(시각, 청각) 대학생들은 컴퓨터 코딩관련 강의 수강을 거절 당하거나, 학습보조인력 확보 어려움, 소통 어려움 등을 겪은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장애인재활협회(RIKorea)는 지난 6월 한달간 장애청년포럼 회원 및 홈페이지 공지를 통한 설문을 통해 장애대학생 42명에 대한 ‘감각장애대학생 온라인 교육 실태조사’를 실시했다고 20일 밝혔다.

설문항목은 ▲코로나 19 기간 동안 온라인 강의 참여 여부 ▲온라인 수강을 참여할 수 없었던 이유 ▲온라인 강의 참여시 손쉬운 참여 여부 ▲화상강의 수강이 불가능하거나 어려운 점 ▲화상강의 내용에 대한 전반적인 이해 정도를 다룬 객관식 5문항과 장애대학생에게 화상강의 제공 시 개선되어야 할 사항에 관한 주관식 1개 문항으로 구성했다.

설문조사 결과, 온라인강의에 참여하지 못한 경우가 9.5%로 파악됐다. 온라인 수강을 참여하지 못한 이유는 온라인 강의 진행일정 사전공유가 늦은 경우였다.

온라인 강의 참여시 조금의 어려움은 있었지만 참여는 가능했다가 78.9%로 가장 많았고, 참여하는데 매번 어려웠다가 10.5%로 나타났다. 주목해야 할 응답은 컴퓨터 코딩관련 강의 수강을 거절당했다고 응답한 내용이다.

온라인 강의 참여를 불가능하게하거나 어렵게 한 요인(중복응답 가능) 중에 학습보조인력 확보 어려움이 가장 많은 52.6%로 나타났고, 질문, 소통의 어려움(47.4%), 텍스트화 된 강의자료 사전제공 부족(42.4%) 순으로 나타났다.

장애대학생에게 화상강의 제공 시 개선되어야 할 사항을 묻는 주관식 답변에는 매우 다양한 의견이 제출되었다. 이 주관식 응답내용을 정리하면 온라인강의 품질, 강의자료 사전제공, 온라인 강의 프로그램 설치, 강의 보조인력/수어통역, 교수법 등이 문제점으로 응답되었다.

RIKorea는 이의 해결을 위해 강의자료 사전 제공, 온라인강의 참여 거부 등 교육권 침해 예방, 수어통역사 등의 보조인력 배치, 시·청각 장애대학생을 대상으로 화상 어플 사용법 교육 제공에 관한 정책개선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칠 예정이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이슬기 기자 (lovelys@ablenews.co.kr)

배너: 에이블서포터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