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홈 > 노동/경제 > 보조공학 기사 인쇄기사 이메일 보내기기사목록 기사오류신고
이기사를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 싸이월드 공감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RSS 단축URL
http://abnews.kr/1Nmu

수동휠체어 이용 장애인 150명 '전동화키트' 지원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9-11-07 10:33:34
현대자동차그룹이 지난 5일 서울 여의도 이룸센터에서 ‘2019 수동휠체어 전동화키트 지원사업 전달식’을 가졌다. ⓒ현대자동차그룹 에이블포토로 보기 현대자동차그룹이 지난 5일 서울 여의도 이룸센터에서 ‘2019 수동휠체어 전동화키트 지원사업 전달식’을 가졌다. ⓒ현대자동차그룹
현대자동차그룹이 지난 5일 서울 여의도 이룸센터에서 ‘2019 수동휠체어 전동화키트 지원사업 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현대자동차그룹은 학업과 경제활동에 대한 의지가 강하지만 이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장애인 40명에게 수동휠체어 전동화키트를 전달했다.

전동화키트수동휠체어에 부착해 전동휠체어처럼 사용할 수 있게 하는 기기로, 모터·배터리·조종장치로 구성돼 있다.

전동화키트를 부착한 수동휠체어는 차량 및 비행기에 적재 가능한 수동휠체어의 장점과 사용자의 체력적 부담이 덜한 전동휠체어의 장점을 모두 갖출 수 있다.

최근 소형모터와 배터리 기술이 발달하면서 다양한 전동휠체어 관련 제품이 출시되고 있으나, 가격대가 170만 원에서 700만 원에 이르고 정부의 장애인 지원 품목에서 제외돼 있어 필요로 하는 장애인이 자비로 구매하기 쉽지 않다.

이에 현대차그룹은 지난해부터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과 함께 전동화키트 보급 사업을 시작했다.

지난해 장애인 143명을 대상으로 핸들형 및 조이스틱형 등 총 2종의 모델을 지원했으며, 올해도 바퀴일체형을 더해 총 3종의 모델을 이날 전달받은 이들을 포함한 150명에게 지원할 예정이다.

현대자동차그룹 관계자는 “올해로 2년차를 맞은 전동화키트 보급·셰어링 사업은 현대차그룹이 지난 11년간 지원했던 장애인기관 시설개선 사업을 잇는 프로젝트로 더불어 사는 사회를 향한 사회공헌활동”이라며 “앞으로도 교통약자의 이동편의를 위해 꾸준히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대자동차그룹은 장애인 이동편의를 위해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과 함께 전국 장애인기관을 대상으로 자동출입문 설치, 출입구 단차 제거, 긴급피난안전설비 등 기관 내 시설물을 개선하는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2020년 에이블뉴스 칼럼니스트 공개 모집]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정지원 기자 (kaf29@ablenews.co.kr)

정지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네이버에서 에이블뉴스를 쉽게 만나보세요! >
<내손안의 에이블뉴스~ 언제 어디서나 빠른 장애인계 소식~>
에이블뉴스 페이스북 게시판. 소식,행사,뉴스,일상 기타등등 마음껏 올리세요.
[저작권자 ⓒ 에이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태그 수동휠체어 이룸센터 전동화키트 전동휠체어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 현대차그룹
배너: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구독료 1,000원도 큰 힘이 됩니다. 자발적 구독료 내기배너: 에이블서포터즈
기사내용 인쇄기사 이메일 보내기기사목록 기사오류신고 이기사를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 싸이월드 공감 RSS
화면을 상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