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www.ablenews.co.kr/Blog/cspernoe32
프로필 이미지
cspernoe32's Blog
나눔 블로그입니다
달력
 << 2020/10 >>
27 28 29 3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방문한 사람들
오늘방문자 : 50
전체방문자 : 2295
RSS 2.0
젊어도 안심할 수 없는 질병 6가지
카테고리 : 생활팁 | 조회수 : 1302020-09-13 오후 1:14:00

젊어도 안심할 수 없는 질병 6가지

 

 

 

젊은이들은 상대적으로 안전하다고 여겨지는 노인성 질환들이 있다. 그러나 최근에는 이런 노인성 질병들이 의외로 젊은층에서도 많이 나타나고 있다. 질병의 '세대 파괴' 현상은 식생활 변화나 앉아서 생활하는 시간이 많아지는 등 생활양식의 변화 탓이 큰 것으로 보인다. 젊은이들도 안심할 수 없는 노인성 질환 6가지와 예방법에 대해 소개했다.



1.뇌졸중
65세 이상에게 많이 발생하지만 2, 30대에게서도 나타날 수 있다. 흡연은 뇌졸중에 걸릴 확률을 2배나 높인다. 염분과 트랜스지방 섭취를 줄이고 일주일에 두 번 이상 생선을 먹으면 도움이 된다. 또한 운동이 중요하다. 매일 30분간 산책 등 신체활동을 하라.


2.흑색종
흔히 50대 이상에서 나타나지만 10대 후반이나 20대 초반에 걸릴 수도 있다. 이를 피하기 위해서는 태닝을 삼가라. 태닝을 가끔 하기만 해도 이 질병에 걸릴 확률이 3배나 높아진다. 햇볕을 피하는 것이 또 좋은 예방법이다. 외출 시 자외선 차단제를 바르고 햇살이 가장 따가운 오전 10시~오후 2시에는 실외 활동을 피하는 것이 좋다.


3.유방암
45세 이상에게 많이 발생하는 질병이지만 10대도 안심하지 마라. 규칙적으로 운동하고 날씬한 몸매를 유지하며 음주를 자제하는 여성은 이 병에 걸릴 확률이 매우 낮다. 만약 유전 요인으로 이 병에 걸릴 위험성이 크다면 전문의와 상담을 통해 예방책을 세워야 한다.


4.알츠하이머성 치매
대개 65세 이상에서 나타나지만 3,40대도 걸릴 수 있다. 정신 근육을 활발히 사용하라. 평소 활용하지 않는 뇌 부위를 사용하는 것, 새로운 언어를 배운다거나 악기 연주법을 익힌다거나 하는 것은 인지능력 저하를 막는 데 효과적이다. 전문가들은 '심장에 좋은 것이면, 뇌에도 좋다'면서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추고 혈압을 낮게 유지하라고 조언한다.


5.통풍
5, 60대에게 흔한 질병이지만 30대부터도 걸릴 수 있다. 젊은 층에서 점점 더 많아지는데 폭음 습관을 고치고 체중 조절을 하는 것으로 예방할 수 있다. 그러나 급격한 체중 감량은 요산 수치를 높여 오히려 통풍 위험을 높일 수 있다.


6.성인당뇨병
4, 50대에 흔하지만 아동기 때부터 걸릴 수 있다. 음식이 바로 약이다. 젊은층에서 많아지고 있는 것은 식생활 문제와 앉아서 생활하는 시간이 많아지기 때문이다. 과식과 과체중, 복부비만 등이 이 병에 걸리는 젊은이들에게서 흔히 보이는 현상이다.


Copyright by Ablenews. All rights reserved.